[포토] 김도훈, '데뷔작이라서 떨립니다'

배우 김도훈이 29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게이트'(감독 신재호, 제작 삼삼공구 브라더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정려원, 임창정, 정상훈, 이문식, 김도훈 등이 출연하는 '게이트'는 변두리 동네의 한 아파트에 모여 설계도를 펼치는 수상한 녀석들, 금고 털러 왔다가 대한민국을 뒤집어버리는 남다른 스케일의 도둑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오는 2월 개봉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