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사진=수지 인스타그램)

수지(사진=수지 인스타그램)


연기력 논란을 일으켰던 배우이자 가수 미쓰에이 수지가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주연을 맡으면서, 훌륭한 연기를 펼쳐 보여 화제의 중심이 되었다.

수지는 2011년 ‘드림하이’를 시작으로 ‘구가의 서’, ‘함부로 애틋하게’ 등 드라마와 ‘건축학개론’, ‘도리화가’ 등 영화에 활발히 출연하며 연기활동을 해왔다.

연기 초반에는 연기력으로 많은 구설수에 올랐다. 하지만 ‘당신이 잠든 사이에’ 첫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SNS를 통해, “수지 얼굴도 귀티나게 이쁨”, “수지 연기 많이 늘었넹”, “울아파트 아줌마들은 수지 연기 마니 늘었담서 잘한다든데”, “그냥 존재 자체가 연기”, “옛날의 수지 아니데 연기 많이 늘었더라” 며 응원의 메세지를 보내고 있다.

오수빈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