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아 AOA 탈퇴

초아 AOA 탈퇴

AOA의 멤버 초아가 그룹 탈퇴 의사를 밝히면서 각종 추측들이 난무하고 있다. 이에 초아는 정면돌파를 택했다.

지난 22일 AOA 초아는 "우울증과 불면증이 심해져 2년 전부터 스케줄을 줄여왔다"라며 "AOA의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거취는 나중에 생각하겠다"라고 의사를 밝혔다.

다음 날인 23일 초아와 이석진 대표와 두 번째 열애설이 터지고 결혼과 출산을 위한 탈퇴라는 루머가 돌았다.

이에 초아는 "임신도, 낙태도 하지 않았고 결혼을 하기 위해 탈퇴하는 것도 아니다"라며 "근래에 상대가 많은 힘이 되어준 것은 사실"이라고 SNS해명했다.

또 "마치 단 둘이 간 커플여행인 것처럼 기사가 났지만 자매끼리 간 해외 여행"이라며 "앞으로 더 좋은 관계로 발전하게 되면 얼마든지 솔직하게 말씀드리고 예쁜 만남을 갖겠다"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