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적인 그녀, 오연서(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오연서(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오연서가 백성들 위해 ‘발’로 직접 뛰는 혜명공주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혜명공주를 끌어내리기 위한 중전(윤세아 분)의 계략은 나날이 발전하고 있는 터. 급기야 혜명공주의 사람들인 영신(류담 분)과 별이(태미 분)에게까지 마수를 뻗치며 그녀를 제대로 보필하지 못했다는 이유로 회초리질을 했다.

이에 누구보다 가슴 아파한 혜명공주는 영신과 별이에게 약을 발라주고 능청스럽게 농담을 건네 보는 이들의 가슴까지 뭉클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혜명공주는 그저 엽기 행각만 일삼는 사고뭉치가 아닌 타당한 이유가 있는 기행으로 캐릭터에 설득력을 부여하고 있다. 특히 위험한 일 앞에서도 몸을 사리는 법이 없는 용감한 혜명공주는 배우 오연서와 만나 극적인 시너지 효과를 내며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는 평을 얻고 있다.

한편, 매력 가득한 오연서표 ‘혜명공주’는 매주 월, 화 밤 10시 방송되는 SBS ‘엽기적인 그녀’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경식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