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양승호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양승호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양승호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엠블랙 리더 양승호가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윌엔터테인먼트는 25일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로써 양승호는 조민기, 전수경, 권민중, 김재원, 주상욱, 김지한, 온주완, 김소은 등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배우 군단과 한솥밥이 된 양승호는 배우로서의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윌엔테인먼트는 “양승호씨가 신인의 마음으로 내디딘, 배우로서의 발돋움에 힘찬 응원과 든든한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본인의 원래 꿈이었던 만큼, 연기에 대한 순수하고 진지한 마음 가짐을 가진 양승호씨가 자신만의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꾸준히 쌓아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사랑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2009년 엠블랙으로 데뷔한 양승호는 2012년 일본에서 공연된 뮤지컬 ‘광화문 연가’를 통해 연기활동에 첫 도전, 호소력 짙은 연기와 감미로운 노래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이어 2014년 댄스컬 ‘문나이트’와 대학로 인기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까지 출연, 꾸준히 연기활동에 매진해 온 양승호는 지난 해, 부산국제영화제 상영작 ‘로큰롤 할배’를 통해 안정적인 스크린 데뷔까지 선보였다.

양승호는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으로 본격적인 배우 활동에 나선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