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J 박유천이 남양유업 명예회장 외손녀 황하나 씨와 올 가을 결혼을 발표했다. 이에 같은 그룹 멤버 김재중이 SNS에 의미심장한 글귀의 이미지를 올렸다.

김재중은 SNS에 "NO"라고 적힌 이미지를 연속해 올려 복잡한 심경을 드러낸 것으로 추측된다.

지난 13일 박유천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박유천이 올가을 일반인 여성과 결혼을 약속했다"라며 "아직 구체적인 결혼 계획이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소식이 나왔기 때문에 그 외에 다른 말씀을 드리기 조심스럽다"라고 밝혔다.

또 "박유천은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 중이며 상대 측도 일반인인 만큼 이에 양해를 부탁 드리며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시길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박유천과 결혼하는 황하나 씨는 남양유업 홍두명 명예회장의 3남2녀 중 막내딸인 홍영혜씨의 딸이다.

1/12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