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화면 캡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화면 캡처

송승헌, 유역비 커플이 결혼설에 휩싸였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강일홍 기자는 유역비-송승헌의 결혼설에 대해 "2015년 10월 송승헌이 유역비와 유역비 모녀를 초대해 남해 리조트로 갔다. 이 곳은 배용준, 박수진 부부가 신혼여행지로 머물렀던 곳으로 알려져 결혼 가능성에 대해 많이 점쳐졌었다"고 밝혔다.

당시 송승헌은 유역비의 어머니를 모시고 이 곳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하은정 기자는 "이런 소식들 때문인지 몰라도 결혼설이 꾸준히 제기됐고 최근 중국 한 언론은 송승헌이 비공식적인 자리에서 갑자기 결혼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도 전했다"고 말했다.

또 홍콩의 한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올해 들어 유역비가 바지를 입지 않고, 얼굴에 살이 오른 부분을 근거로 임신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