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화면 캡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화면 캡처

배우 송승헌-유역비 커플의 임신설이 제기됐다.

지난 10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연예부 기자들은 "송승헌과 유역비가 올해 결혼할 것"이라는 이야기가 흘러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지난해 송승헌이 유역비 모녀와 함께 남해의 한 골프리조트를 방문한 사실이 알려지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 중국에서는 유역비가 송승헌의 아이를 가졌다는 '임신설'이 떠돌고 있다.

연예부 기자는 "임신설 증거로 다양한 이야기가 나오고 있는데, 유역비가 올해 들어 바지를 입지 않는다는 것과 얼굴과 복부에 살이 올랐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2014년 영화 '제3의 사랑'에서 호흡을 맞춘 뒤 이듬해 열애를 인정한 송승헌과 유역비는 2년째 공개 열애 중이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