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인 체제로 컴백 예쩡인 걸그룹 EXID가 신보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31일 EXID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신곡 '낮보다는 밤' 단체 티저 이미지를 선보였다.

사진 속 하니, 정화, LE, 혜린은 각자 다른 색의 슈트를 입고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EXID는 갑상선 기능 항진증으로 치료 받고 있는 멤버 솔지가 빠진 4인 체제로 돌아온다.

신곡 콘셉트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소속사는 "장르적 변화를 넘어서 각 멤버들의 음악적 변화를 선보일 것"이라며 "멤버 솔지의 빈자리를 채우는 형태가 아니라 변화를 통한 새로운 기대감에 초점을 맞춰 완성했다"고 말했다.
사진=바나나엔터테인먼트 인스타그램

사진=바나나엔터테인먼트 인스타그램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