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인생술집’ 강하늘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강하늘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강하늘 / 사진제공=tvN

강하늘이 ‘지금’이라는 단어를 좋아한다고 밝혔다.

강하늘은 16일 오후 방송된 tvN ‘인생술집’ 게스트로 출연, 맛소금과 참치캔을 안주로 내놨다.

이날 그는 건배사를 해 달라는 요청에 “제가 어딜가나 막내의 위치라 건배사를 할 일이 많이는 없다”고 운을 뗐다.

강하늘은 이어 “제가 좋아하는 단어가 ‘지금'”이라며 “‘지금을 즐기자’라는 말이 살아가는 데 힘이 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강하늘은 “(방송이) 신기하다. 촬영한다는 기분이 없는 것 같다”고 신기해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