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그대와 (사진=클로버컴퍼니)

내일 그대와 (사진=클로버컴퍼니)


'내일 그대와'에 신민아와 이제훈-박주희가 출연한다.

3일 첫 방송되는 tvN 금토드라마 ‘내일 그대와’에 배우 박주희가 이제훈의 오랜 친구로 브라운관에 본격 출격한다.

박주희는 ‘내일 그대와’에서 소준(이제훈)의 오랜 친구이자 해피니스 건축팀장인 ‘신세영’역을 맡아 극중 이제훈, 신민아, 강기둥 등 다양한 인물들과 호흡을 맞춘다.

박주희의 소속사 클로버컴퍼니 측은 “박주희는 이번 드라마에서 연기 내공을 유감없이 펼칠 예정이오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금토드라마 ‘내일 그대와’는 시간 여행자와 그의 발랄한 아내가 벌이는 달콤 살벌 판타스틱 로맨스물로 신민아와 이제훈의 로코 케미가 기대되는 드라마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