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 "이상형 은은한 女…결혼 빨리하고파"

배우 조인성이 이상형을 밝혔다.

지난 28일 방송된 KBS2 '연예가 중계'에서는 영화 '더 킹'의 주인공 조인성, 정우성, 배성우와 게릴라 데이트를 진행했다.

이날 MC는 '조인성 이상형은 은은한 여성'이라는 피켓을 들어 보였고, 조인성은 "처음엔 잘 몰랐지만 얘기를 하다 보면 은은한 여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또 MC는 "누가 결혼을 제일 빨리할 것 같으냐"라고 물었고 배성우는 조인성을 지목했다.

배성우는 "(조인성이) 결혼을 빨리하고 싶어 하는 마음이 있다"고 말했고, 조인성은 "네"라며 고개를 끄덕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조인성은 2011년 4월 공군 군악대로 복무 당시, 모 공연장에서 자신의 이상형을 밝혀 화제를 모은바 있다.

당시 조인성은 이상형에 대한 질문에 "예뻤으면 좋겠지만 키 작은 여자도 좋고 큰 여자도 좋다. 여자면 다 좋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