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가요제 옥주현 (사진=MBC)

듀엣가요제 옥주현 (사진=MBC)



‘듀엣가요제’ 옥주현이 한동근의 듀엣 파트너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다.

2일 오후 방송되는 MBC ‘듀엣가요제’에는 가수 옥주현이 출연해 남다른 가창력과 무대 장악력을 뽐낸다.

최근 녹화에서 옥주현의 등장에 스튜디오의 관객들은 물론, 함께 출연하는 가수들의 반응 역시 폭발적이었다고. 원조 걸그룹의 멤버였던 만큼, 후배 가수들은 ‘어릴 적부터 좋아했던 선배님’이라며 함께 경연을 펼치게 되자 긴장감을 드러냈다.

특히 ‘듀엣가요제’ 애청자라고 밝힌 옥주현은 ‘명예졸업자’인 한동근의 듀엣 파트너 최효인의 팬임을 자처하며 “오늘 혹시 최효인 씨를 볼 수 있지 않을까 기대했다”고 출연 소감을 말했다.

또한 뮤지컬 공연 못지않은 폭발적인 무대를 선보인 옥주현은 ‘가창력 끝판왕’다운 고음 열창으로 스튜디오를 압도했다. 옥주현의 파트너 역시 무대 전 긴장한 모습과는 달리, 노래가 시작되자마자 ‘뮤지컬 여제’ 옥주현에게도 밀리지 않는 실력을 발휘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김경식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