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빅톤 (사진=영상캡처)

데뷔 빅톤 (사진=영상캡처)


갓 데뷔한 빅톤이 롤모델로 비스트를 꼽았다.

9일 빅톤은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빅톤의 데뷔 앨범 ‘보이스 투 뉴 월드(Voice To New World)’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날 빅톤의 리더 한승우는 “비스트 선배님이 롤모델이다. 존경한다”고 말했다.

특히 비스트의 열성팬임을 자처한 멤버 허찬은 “비스트 선배님들 무대가 늘 멋있고, 음악 색깔도 좋아하는 음악 색깔이다”며 롤모델로 꼽은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빅톤의 타이틀곡 '아무렇지 않은 척'은 Apink, EXID, 티아라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작업한 프로듀서 범이낭이팀의 곡이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