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가요제 한동근 (사진=방송캡처)

듀엣가요제 한동근 (사진=방송캡처)



‘듀엣가요제’ 한동근과 최효인의 무대에 성시경이 극찬했다.

지난 9월30일 방송된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7팀의 치열했던 2라운드 경연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듀엣가요제’에서 한동근과 최효인은 조용필의 ‘바람의 노래’를 선곡해 열창하며 박수를 이끌어냈다.

두 사람의 무대가 끝나자 데프콘은 “또 해낸다”, 지상렬은 “평창(올림픽)에서 한 번 더 불러야 하는 거아니냐”라며 감탄했다.

MC 성시경은 한동근과 최효인에 대해 “서로의 장점을 잘 아는 것 같다. 부부같다 이제”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이날 ‘듀엣가요제’에서 한동근과 최효인이 최종 우승을 따냈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