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사진=DB)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사진=DB)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이준기가 아이유에 대해 말했다.

2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패리얼팰리스호텔에서 SBS 새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김규태 감독, 조윤영 작가, 이준기, 이지은, 강하늘, 홍종현, 남주혁, 백현, 지수, 김산호, 윤선우, 김성균, 강한나, 진기주, 서현, 지헤라가 참석했다.

이날 이준기는 아이유와의 호흡에 대해 “전작에서도 잘하셨지만 지금은 원톱에 가깝다. 부담도 클 것 같고 걱정도 됐다. 촬영을 하면서 신뢰가 생겼다”고 말했다.

이어 “날카롭게 본인 것으로 만드는 스타일이다. 2~3회차부터 여배우에게 기대를 해봐도 될 정도로 좋은 연기를 보여줬다. 역할에 몰입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서 고맙다. 새로운 모습을 보게 될 거다”고 덧붙였다.

한편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는 상처 입은 짐승 같은 사내, 4황자 ‘왕소’와 21세기 여인 ‘고하진’의 영혼이 미끄러져 들어간 고려 소녀 ‘해수’가 천 년의 시공간을 초월해 만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29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