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 2016' 거미 /사진=변성현 기자

'슈퍼스타K 2016' 거미 /사진=변성현 기자

[ 김광순 기자 ] 가수 거미가 23일 오전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Mnet '슈퍼스타K 2016'(연출 이성규, 이현희, 이강청, 황나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심사위원을 맡은 소감을 전하고 있다.

거미, 길, 김범수, 김연우, 용감한 형제, 에일리, 한성호 대표 등이 출연하는 '슈퍼스타K 2016'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신인가수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오는 9월 22일 첫 방송 예정이다.

김광순 한경닷컴 기자 gasi0125@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