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재 (사진=얼반웍스이엔티)

승재 (사진=얼반웍스이엔티)


승재가 ‘안투라지 코리아’ 카메오 대열에 합류한다.

18일 소속사 얼반웍스이엔티 측은 “배우 승재는 tvN 드라마 ‘안투라지 코리아’ 카메오 대열에 합류, 극중 소희(안소희 분)의 매니지먼트 대표 역을 맡아 깜짝 등장 한다”고 밝혔다.

승재는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배우 조진웅, 박정민과 함께 연기 호흡을 맞췄다는 후문.

앞서 승재는 드라마 ‘골든타임’, ‘미스코리아’, ‘인간의 조건2’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차근히 입지를 다져갔다. 올 상반기 종영한 ‘대박’에서 ‘상길’ 역으로 시청자와 만났다.

‘안투라지’는 동명의 미국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조진웅, 서강준, 이광수, 박정민, 이동휘 등이 출연한다. 또한 배우 하정우, 강하늘, 송지효, 마마무, 이준익 감독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스타들이 카메오 출연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았다.

한편 승재는 예명 ‘허태희’로 활동하다 올해부터 다시 본명 승재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