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미세스 캅2

미세스 캅2

‘미세스 캅2′ 김범이 최진호에게 살벌한 경고를 전했다.

27일 방송된 SBS ‘미세스 캅2′(극본 황주하, 연출 유인식) 8회에서는 뉴스로 살인 사고를 접하는 이로준(김범)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로준은 곧 백종식(최진호)을 불렀고 그에게 “웬일로 실수를 다 하셨네”라며 “왜 그런 곳에 버렸냐”라고 말해 이번 살인사건이 이로준이 지시한 일임을 암시했다. 백종식은 “죄송하다”라고 말했고 이로준은 “죄송하단 말을 할 때가 아니다”라며 살벌한 눈빛을 보냈다.

이로준은 “지금은 경찰보다 더 빨리 일을 해야지”라며 “경찰이 찾기 전에 우리가 먼저 수습을 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미세스 캅2′ 방송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