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오 (사진=방송캡처)

알파오 (사진=방송캡처)



‘1박 2일’ 알파오에 멤버들이 전원 패배했다.

27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 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에서는 전남 해남 ‘봄맞이 간부 수련회’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남도 한정식을 걸고 ‘간부의 자격’이라는 타이틀의 게임을 진행했다.

유호진 PD는 “간부가 갖춰야 할 자격으로 직관과 통찰력이 있다. 그래서 오목게임을 준비했다”며 미리 준비한 오목 프로그램인 알파오가 등장했다.

이어 정준영이 알파오와 처음 대결을 펼쳤지만 지고 말았고 차태현, 데프콘, 김준호도 연이어 패배했다. 마지막 주자로 나선 김종민은 컴퓨터에 진 적이 없다고 자신감을 드러냈지만 결국 패배하고 말았다.

한편 이날 ‘1박 2일’에서는 정준영이 ‘왕’ 직위를 획득했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