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하하 (사진=해당방송 캡처)

섹션 하하 (사진=해당방송 캡처)



섹션 하하가 아내 별에게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 코너 '스타ting'에서는 레게 가수로 돌아온 하하와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하하는 아내 별에 대해 "너무 짠하고 미안하다. 직업이 있는데 육아 때문에 안쓰러운 마음이 있다. 둘째를 갖기 전에 단독콘서트도 열 계획이 있다"라고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특히 하하는 별에게 "네가 가끔씩 후회하는 표정을 지을 때마다 불안하다. 힘들때 옆에서 지켜주는 남편이 될게"라며 애정 어린 메시지를 보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하하는 ‘무한도전’ 멤버들을 언급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