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이채영 (사진=해당방송 캡처)

진짜사나이 이채영 (사진=해당방송 캡처)



‘진짜사나이’ 이채영이 당직사관으로 완벽 변신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에서는 배우 이채영이 당직사관으로 완벽하게 변신하는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당직사관 완장을 차고 나선 이채영은 주름진 커튼부터 바닥에 있는 물기, 발판까지 디테일한 부분까지 검사하는 이른바 ‘현미경 점호’로 지시사항을 전달했다.

이에 생활관 대표자 전효성은 “너무 칼같이 다한다. 어리바리할 땐 어리바리 한 데 당직사관 되고 완장 차니 무섭다”고 푸념했고 이후 점호를 마친 이채영은 생활관으로 돌아와 “미안하다”며 멤버들에게 사과했다.

특히 이채영은 엄격하게 점호를 한 이유로 "중대장님이 두 번 검사하면서 또 지적받는 것 보다 '이만큼 했으니 중대장님도 화 안내시겠지' 하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