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복면가왕’ 넘버세븐이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다.

복면 가수 우주요원 넘버세븐(이하 넘버세븐)은 27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 박미경의 ‘넌 그렇게 살지마’를 열창했다.

넘버세븐은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이며 무대를 꾸몄다. 완벽한 완급조절과 노련한 무대매너로 판정단들의 흥겨움을 고조시켰다.

무대가 끝난 후 박소현은 “아이돌이 아닌 것 같다”며 “노련한 모습이 30대 여성인 것 같다”고 추리했다. 산들 역시 “시스타 소유 선배인 줄 알았는데, 아이돌이 아닌 것 같다”고 추리해 눈길을 끌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