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돌아왔다 (사진=KBS)

슈퍼맨이돌아왔다 (사진=KBS)



‘슈퍼맨이돌아왔다’ 서언-서준이 감동의 서프라이즈 생일파티를 펼친다.

27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돌아왔다)’에서는 ‘가족은 나의 힘’ 편으로 쌍둥이 서언-서준이 만 3돌을 맞아 서로의 생일을 챙겨주는 서프라이즈 생일 파티를 준비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서언이 플리마켓 장사에 도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서언은 평소 아끼던 티라노 인형을 팔아 그 돈으로 서준에게 생일 선물을 사주기로 결심한 것. 놀이터에 플리마켓을 연 서언은 장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엄마미소를 유발했다. 서언은 손님을 모으기 위해 “장난감 많아요~ 보러 오세요!”라고 외치며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선 것뿐만 아니라 꼬마 손님에게 어울리는 장난감까지 추천하며 물건을 모두 팔기 위해 열을 올려 이휘재를 흐뭇하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서준은 형 서언을 위해 세상에 하나뿐인 이벤트를 준비했다. 바로 영상 편지를 준비한 것. 이에 서언이 생각지 못한 서준의 이벤트에 눈물까지 흘리며 폭풍 감동했다고 전해져 과연 서준이 준비한 특별 이벤트는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한껏 증폭시킨다.

한편 ‘슈퍼맨이돌아왔다’ 123회는 금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