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OCN 제공

OCN 제공

배우 이준이 ‘뱀파이어 탐정’에서 성장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OCN ‘뱀파이어 탐정'(극본 유영선, 연출 김가람) 측은 27일 이준의 성장 연기를 예고했다.

극 중 이준은 경찰학교를 수석 입학한 인재지만 불의의 사고로 뱀파이어 탐정으로 변하는 윤산 역을 맡았다. 앞서 김가람 감독은 작품의 연출 포인트로 ‘윤산의 성장’을 꼽은 바 있다. 뱀파이어로 변하는 윤산의 고뇌와 성장이 중점적으로 다뤄지며 몰입도 높은 스토리가 이어질 예정이다.

‘뱀파이어 탐정’을 기획한 CJ E&M 이승훈 PD는 “이준이 윤산 역할의 성장 스토리에 몰입해 캐릭터의 성격이나 디테일한 감성의 변화까지 생각하며 다양한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배우 이준의 성장 모습이 두드러질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방송되는 1회에서는 한겨울(이세영)이 윤산, 용구형(오정세)의 탐정 사무소를 방문해 남자친구를 지켜달라는 의뢰를 한다. 예상치 못한 위기에 빠지는 세 사람의 모습이 그려진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OCN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