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MBC 제공

MBC 제공

방송인 김구라와 그룹 B1A4 멤버 산들이 ‘복면가왕’서 충돌한다.

27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 한 복면 가수의 정체를 놓고 의견 충돌을 벌이는 패널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복면 가수의 솔로곡 무대 직후, 산들은 한 인물을 지목하며 “그분이 확실하다”며 확신에 찬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김구라는 “몸매, 체구, 목소리 모두 그분이 아니다”며 산들의 추리에 강하게 반박했다는 전언이다.

추리가 깊어질수록 공방전은 뜨거워졌고, 산들의 추리에 연예인 판정단은 물론 일반인 판정단까지 합세하는 모습을 보였다. 급기야 김구라는 “저런 추리를 할 바에는 입을 닫고 있겠다”며 격한 반응을 보이면서도, 결과공개 직전 불안감을 느끼며 자리를 이탈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의 신화를 향해 전진하는 ‘우리동네 음악대장’에게 4명의 준결승전 진출자들이 도전장을 내민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