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성시경 (사진=해당방송 캡처)

무한도전 성시경 (사진=해당방송 캡처)



무한도전 성시경이 유재석의 축가에 독설을 던졌다.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결혼시즌을 맞아 멤버들이 ‘웨딩싱어즈’가 되어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에게 직접 축가를 불러줬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자전거 탄 풍경의 ‘나에게 넌’을 선곡해 열창했고 앞서 스노우진 특집에서 입었던 ‘미친 스키니’를 입은 채 축가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유재석은 노래를 부르던 도중 흥을 이기지 못하고 골반 댄스를 선보이며 폭소를 자아낸 가운데 이 무대를 본 성시경은 “마치 더러운 성인 영화 한 편을 본 것 같았다”며 “결혼식장에서는 그렇게 골반을 돌리면 안 된다”고 돌직구를 날려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무한도전’에서 정상훈은 자신의 결혼식 축가에 대해 언급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