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슈가맨

슈가맨

그룹 노을의 강균성, 전우성이 고(故) 박용하의 ‘처음 그날처럼’을 재해석했다.

8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작곡가 김형석과 정재형이 슈가맨으로 출연하고 최정상 보컬리스트 가수 린과 노을의 강균성, 전우성이 역주행송 무대를 꾸몄다.

이날 강균성과 전우성은 SBS 드라마 ‘올인’의 OST이자 고 박용하의 노래 ‘처음 그날처럼’으로 역주행송 무대에 오르게 됐다.

원곡자 김형석의 피아노 연주와 함께 두 사람은 노을의 감성과 파워풀한 보이스로 ‘처음 그날처럼’이 가진 슬픔을 완벽하게 소화해내 스튜디오에 감동의 물결을 선사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JTBC ‘슈가맨’ 방송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