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2174371

2174371

이파니가 재혼을 망설인 이유를 밝혔다.

지난 20일 방송된 EBS ‘리얼극장’에서는 이파니와 그녀의 어머니가 15년 만에 만나 함께 필리핀으로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날 방송에서 이파니는 아들에게 상처가 될까봐 현재 남편 서성민과의 재혼을 망설였다고 밝혔다. 하지만 시댁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지금의 남편과 결혼하게 된 결정적 이유는 아들이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파니는 “제가 새엄마와 잘 지내지 못했던 것 때문에 확신이 없었다. 아들이 새 아빠와 잘 지낼 수 있을지 걱정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아들이 남편에게 ‘나는 아빠가 있었으면 좋겠는데 그게 삼촌이었으면 좋겠다’는 얘기를 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EBS ‘리얼극장’ 방송 화면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