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이파니의 어머니가 딸이 자신을 이해해줬으면 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20일 방송된 EBS ‘리얼극장’에서는 이파니와 그녀의 어머니가 15년 만에 만나 함께 필리핀으로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날 방송에서 이파니의 어머니는 이파니를 낳았을 당시 썼던 일기를 공개했다. 이파니의 어머니가 공개한 일기에는 이파니를 가진 것에 대한 기쁨이 표현돼 있었다.

이파니의 어머니는 “엄마가 자기를 버린 게 아니라 어쩔 수 없이 그냥 떠나온 것만 알아줬으면 좋겠다”며 “그것 말고 다른 건 바랄 게 없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EBS ‘리얼극장’ 방송 화면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