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모세 한경일

모세 한경일

‘올드스쿨’ 모세가 한경일과의 친분을 밝혔다.

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의 ‘발라드의 전설을 찾아서’ 코너에는 가수 모세, 한경일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김창렬은 모세와 한경일에게 “우리가 섭외를 하고 보니 두 분이 1980년생 동갑이더라”라고 신기함을 드러냈다. 이에 모세는 “한경일과는 2008년 쯤에 처음 만났는데 동갑인 걸 알고 그때부터 친하게 지냈다. 그때도 SBS 라디오에서 만났다”라고 전했다.

김창렬이 “한경일의 첫인상과 지금 모습을 비교하면 어떻게 다른가”라고 묻자, 이에 모세는 “살이 쪘다”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김창렬의 올드스쿨’ 트위터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