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MBC 뉴스

MBC 뉴스

넥센의 박병호가 한국 프로야구 사상 처음으로 2년 연속 50홈런을 기록했다.

지난 21일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NC와의 원정경기서 박병호는 4번타자·1루수로 선발 출전해 0-0으로 맞선 4회 솔로포를 날렸다.

상대 선발 이태양의 초구 직구(시속 134㎞)를 잡아당겨 비거리 130m에 달하는 대형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승엽도 달성하지 못한 국내 최초의 2년 연속 50홈런을 기록한 순간이었다. 박병호는 또 시즌 358루타를 기록하며 1999년 이승엽의 356루타를 넘어선 단일 시즌 역대 최다 루타 신기록도 세웠다.

넥센은 박병호의 홈런을 앞세워 4대 1로 NC를 이겼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뉴스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