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MBC '밤을 걷는 선비'

MBC '밤을 걷는 선비'

‘밤선비’ 이준기-이유비-심창민이 드디어 한 자리에 모인다.

3일 방송되는 MBC ‘밤을 걷는 선비’ 측은 음석골에 모인 김성열(이준기), 조양선(이유비), 이윤(심창민), 수향(장희진), 호진(최태환)의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2일 방송된 ‘밤선비’ 17회에서 성열은 양선의 피로 인해 푸른 눈으로 변신했고, 잔인한 뱀파이어의 자아에 휩쓸려 저잣거리를 휘젓다 양선의 백허그에 정신을 잃었다. 또한 17회 엔딩에서는 결국 스스로 왕이 된 흡혈귀 귀(이수혁)의 모습이 공개된 상황이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서는 음석골에서 의식을 되찾은 성열의 모습이 보인다. 사진 속 성열은 혼란스러운 표정으로 자신의 두 손을 내려다 보고 있다. 특히 성열은 푸른 눈에서 원래의 검은 눈동자로 돌아와 관심을 모은다. 이어 성열은 자신의 앞에 선 양선의 두 어깨를 꽉 붙잡고 걱정과 죄책감이 담긴 눈빛을 보내기도 했다.

또한 검은 도포를 입고 성열을 찾아 음석골로 온 윤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윤의 음석골 방문으로 인해 비로소 세가지 비책인 성열, 양선, 윤이 한자리에 모이게 된 것이다. 또한 비책 3인방 뿐 아니라 수향, 호진의 모습까지 포착돼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밤선비’ 제작진 측은 “박진감 넘치는 전개와 뛰어난 연기력이 빛났던 17회에 이어 ‘밤선비’ 18회 역시 흥미진진하고 긴박한 스토리가 이어질 예정”이라며 “비책 3인방인 성열-양선-윤이 한 자리에 모였을 뿐 아니라 귀의 통치로 인해 혼란스러워지는 나라를 원래대로 되돌리기 위해 성열-양선-윤의 활약이 펼쳐진다. 오늘 밤 10시 본방사수를 통해 꼭 확인하길 바란다”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밤선비’ 18회는 3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콘텐츠K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