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편MBN] ‘서문여고 1대 미녀’ 이승연 이은 2대 미녀는_01

[종편MBN] ‘서문여고 1대 미녀’ 이승연 이은 2대 미녀는_01

이승연과 대상그룹 임세령 상무가 고교동문 관계로 밝혀졌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MBN 오감만족 선택 버라이어티쇼 ’언니들의 선택’에서는 이정재-임세령 커플에 대한 궁금증을 파헤친다.

녹화 당일 임세령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MC 이승연과 임세령이 고교 동문이라는 사실이 밝혀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승연과 임세령이 졸업한 고등학교는 여신의 메카라고 불리는 서문여고. 이승연과 임세령을 비롯해 가수 이효리, 배우 한지민과 박시은, 아나운서 박나림 등 상당 수의 유명인이 서문여고 출신이다.

특히 서문여고 1대 미녀였던 이승연이 바통을 넘겨준 2대 미녀가 바로 임세령이었다는 사실에 스튜디오는 더욱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언니들’은 이승연을 향해 “이것이 미스코리아 출신의 클래스”라며 부러움의 눈길을 보내기도 했다.

전문가의 설명에 따르면 임세령은 서문여고 재학 당시 눈에 띄는 미인은 아니었지만 모범생 스타일이었다고. 이승연은 “나는 모범생이 아니었다”며 씁쓸하게 셀프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파파라치 사진을 통해 이슈가 된 이정재, 임세령 커플의 데이트 아이템을 스튜디오에 그대로 옮겨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계획이다. 특히 두 사람의 커플 푸드로 알려진 달고기 요리를 언니들이 직접 먹어보고 가감 없이 솔직한 시식평을 전달할 예정.

이수천만원을 호가하는 임세령 백의 등장으로 스튜디오가 후끈 달아오른 가운데 김신영이 그만 해서는 안될 짓(?)을 해버리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는 후문. 방송은 28일 오후 9시 40분.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N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