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12116264024132

2015012116264024132

강영선 PD가 ‘나가수’의 탈락제는 유지된다고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MBC ‘나는 가수다3′(나가수3)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강영선 PD는 ”

이날 참석한 강 PD는 “탈락의 존속 여부에 관한 고민은 상당히 오랫동안 했다. 하지만 버릴 수 없었다. 탈락 없이 과연 ‘나는 가수다’일까 싶었기 때문이다. 결국은 내부적으로 치열한 논의 끝에 탈락을 없애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어 강 PD는 “대신 뮤지션들이 그런 부담을 최대한 떨칠 수 있도록 자신이 보여주고 싶은 무대를 많이 보여줄 수 있게끔 배려하려고 한다. 자신의 노래, 숨은 나의 노래를 보여주는 무대도 있고 뮤지션들에게 선택권을 많이 주자는 차원에서 자유 미션이 많이 있다. 잘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나가수’는 지난 2011년 3월 시즌1을 시작으로 매 시즌 화제를 모으는 프로그램. 출연자 라인업은 박정현을 비롯, 양파, 소찬휘, 효린, 하동균, 이수, 스윗소로우 등 총 7팀이다. 이들이 출연할 시즌3 첫 방송은 오는 30일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