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2개월 만에 방송 복귀한 붐

1년 2개월 만에 방송 복귀한 붐

1년 2개월 만에 방송 복귀한 붐

박지윤이 붐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2일 방송된 KBS2 파일럿 예능 ‘나비효과’에는 불법도박으로 파문을 일으킨 붐이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1년 2개월 만에 복귀한 붐은 “걱정을 많이 했다. 자연스럽게 복귀하게 돼 영광스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MC 박지윤은 “붐이 한 때 예측의 아이콘이었다. 스포츠 예측이었다”며 불법도박을 언급했다. 그러자 붐은 “예측은 예측에서 끝내야 한다. 오늘 나온 것은 미래 예측가가 아닌 빗나간 예측가로 나온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굴하지 않고 박지윤은 “한 때 예능계 흥행 보증 수표였다가 한 순간의 실수로 부도수표가 됐다”고 돌직구를 날려 붐을 KO시켰다.

한편 이날 붐은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고 이에 패널들은 “쉬는 동안 다큐멘터리만 봤느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 ‘나비효과’ 영상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