붐 사과문

붐 사과문

붐 사과문

케이블채널 채널E ‘용감한 작가들’로 불법 도박으로 물의를 빚은 뒤 1년 만에 방송에 복귀하는 방송인 붐의 사과 영상과 자필 사과문이 공개됐다.

30일 첫 방송을 앞둔 ‘용감한 작가들’ 측은 이날 게스트로 출연하는 붐의 사과 영상과 자필 사과문을 선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붐은 “어떤 이유로도 이해 받지 못할 잘못을 저지른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밝히며 “무엇보다 가장 좋아하는 일을 하지 못한다는 것이 얼마나 슬프고 불행한 일임을 뼈저리게 느끼고 많은 반성을 했다. 앞으로 주어진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며 신인의 자세로 열심히 하겠다”고 장문의 사과문을 읽어 내려갔다.

이어 “염치없는 말이지만, 이곳이 정말 그리웠다”고 밝힌 붐은 녹화 당시에도 여론의 뭇매를 맞으면서 복귀를 하고 싶은 이유로 “못 견딜 것 같았다”고 솔직한 심경을 고백하며 용서를 구했다.

또한, 녹화 중 당시 하차했던 라디오 프로그램 PD를 언급하며 자신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동료들에게 다시 한 번 미안함을 전했다.

‘용감한 작가들’ 제작진은 “붐이 처음으로 대중 앞에 사과할 수 있는 기회라며 직접 써온 사과문을 읽었다”면서 “녹화 현장에서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기사에 대한 댓글을 출연진이 직접 읽어줬다. 본인 스스로도 조심스러워 하는 만큼 시청자분들도 마음을 열고 봐주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용감한 작가들’ 1회에서는 ‘물의를 빚은 연예인의 복귀’를 주제로 게스트 붐의 복귀를 놓고 예능 작가들의 다양한 의견과 적나라한 질문이 쏟아진다. 붐은 불법 도박 사건에 대한 사죄뿐만 아니라 자숙 기간 미모의 여성과의 한강 데이트 관련 기사 등 그를 둘러싼 소문과 진실에 대해서도 낱낱이 밝힌다. 또한, 붐의 복귀에 대한 작가들의 최종 선택과 그에 따른 솔루션이 공개될 예정이다.

‘용감한 작가들’은 30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E채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