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마녀의 연애’ 캡쳐

tvN ‘마녀의 연애’ 캡쳐

tvN ‘마녀의 연애’ 캡쳐

엄정화가 한재석에게 혼란스러운 마음을 고백했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월화드라마 ‘마녀의 연애’에서는 반지연(엄정화)와 함께 결혼 준비를 하는 노시훈(한재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시훈과 지연은 함께 살 신혼집을 방문했다. 그런데 지연은 계속해서 심란한 표정을 계속해서 지었다. 결국 지연은 시훈에게 “우리 결혼 너무 서두르는 거 아닌가? 선배랑 나 이제 막 다시 만나기 시작했고”라며 복잡한 속내를 토로했다.

이에 시훈은 “윤동하(박서준) 때문이지?”라며 “그럴 수 있다. 난 6년 동안 나타나지 않은 사람이지 않느냐”며 지연을 달래기 시작했다. 그는 지연에게 “앞으로 너 불안하게 안 하겠다. 시간이 지나면 다 괜찮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반지연은 이후 자신의 친구인 백나래(라미란)를 찾아 “윤동하 때문에 흔들린 거 선배가 알고 있더라. 이해한대. 시간이 지나면 정말 괜찮아질까?”라며 자신의 심란한 마음을 털어놨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tvN ‘마녀의 연애’ 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