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5111420774022_536f092ed9d0c_59_20140511142402

201405111420774022_536f092ed9d0c_59_20140511142402

영화 ‘역린’의 주역들이 누적관객수 300만 돌파를 자축했다.

11일 오전 롯데엔터테인먼트는 ‘역린’이 이날 오전 0시 16분 기준, 302만 8.004명 관객을 동원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출연 배우들이 함께 모여 찍은 ‘인증샷’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주연배우 현빈·한지민·조정석·정재영·정은채·박성웅·이재규 감독이 300만 명을 의미하듯 손가락 세 개를 펴고 환하게 웃고 있다.

‘역린’ 주역들은 지난 5일, 200만 돌파 당시에도 자축 인증샷을 공개한 바 있다.

‘역린’은 정조 즉위 1년을 배경으로 왕의 암살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24시간의 사건을 다룬 영화로 지난달 30일 개봉된 한 후 박스오피스 1위의 자리를 이어가고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