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_readtop_2014_727729_13997910441333207

image_readtop_2014_727729_13997910441333207

영화 ‘역린’이 관객수 300만 돌파를 기념해 미공개 스틸컷을 공개했다.

‘역린’을 배급한 롯데엔터테인먼트는 11일 관객수 300만 돌파를 기념으로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스틸 3장을 공식 페이스북에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현빈과 정재영은 세트장에서 극중 분장 상태로 푸쉬업을 하며 몸을 단련하고 있다. 이 가운데 현빈은 상투를 튼 채 별 모양이 그려진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현빈이 ‘역린’에서 ‘화난 등근육’을 만들기 위해 운동에 매진한 것은 잘 알려진 사실. 정재영 역시 남모르게 몸매 관리를 해왔던 것으로 알려진다. 정재영은 지난 4월 제작보고회에서 “노출은 아니지만 노출 비슷하게 옷을 갈아입는 씬이 있어서 운동을 조금 했다”고 밝힌바 있다.

‘역린’은 정조 즉위 1년, 왕의 암살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살아야 하는 자, 죽여야 하는 자, 살려야 하는 자들의 엇갈린 운명과 역사 속에 감춰졌던 숨 막히는 24시간을 그린 영화다. 현빈, 정재영, 조정석, 조재현, 한지민, 김성령, 박성웅, 정은채 등이 출연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