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러쉬, 美 빌보드 차트 입성→MV+자체 토크쇼까지 '화제ing'


가수 크러쉬(Crush)가 동물 훈련사 강형욱과 폭넓은 대화를 나눴다.

크러쉬는 지난 5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개념 드라이브 토크쇼 'BLACKVOX' 3화를 공개했다.

이날 크러쉬는 '댕댕런2022 인천'에 참여한 인연으로 강형욱과 만났다. 먼저 크러쉬는 강형욱에 강아지 관련 행사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물었고, 강형욱은 "처음에는 식용견 농장을 도와주고 싶어서 모금에 나섰다"며 "실질적으로 도움을 준 후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페스티벌을 열게 됐다"라고 취지를 전했다.

반려견 두유, 로즈와 함께 살고 있는 크러쉬는 강아지들이 보다 더 나은 환경에서 살 수 있도록 노력하는 강형욱의 행동력에 존경심을 드러냈다. 또 훈련사로서 힘든 점과 이를 극복하는 방법들을 물으며 진솔한 대화를 이끌어나갔다.

특히 강형욱은 최근 화제를 모은 크러쉬와 동네 주민들의 반려견 모임, 일명 '스카이개슬'에 대해 "크러쉬 같은 보호자들을 보면서 위로받는다"며 모범 견주의 면모를 칭찬했다.

이어 강형욱은 "오은영 박사님이 '사람한테 받은 상처는 사람으로 치유한다'라고 하시더라. 그런 거 같다"라고 덧붙였고, 크러쉬는 오은영과의 만남을 제안해 보는 이들의 흥미를 유발했다.

반려견을 향한 크러쉬의 애정도 느낄 수 있었다. 그는 두유와 로즈의 성향을 완벽하게 파악하고 이해하기 위해 고민을 털어놓는가 하면, 강형욱의 현실적인 조언들을 마음에 새기며 토크에 진심으로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크러쉬는 지난달 22일 새 싱글 'Rush Hour(Feat. j-hope of BTS)'를 발표하고, 활발한 컴백 활동을 보이고 있다. 특히 이번 신곡은 발매 직후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2위를 기록했으며, 최근 신설된 '핫 트렌딩 송즈 파워드 바이 트위터' 차트에서는 4위를 차지해 글로벌한 주목을 받았다. 뮤직비디오는 현재 2000만 뷰를 달성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