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랑푼석 분석…"PCR 검사 면제 등 방역 완화 지역 인기 높아"

노랑풍선은 오는 추석 연휴에 출발하는 자사 패키지여행 예약률과 항공권 발권 수를 분석한 결과 패키지여행 예약률 1위는 일본이, 항공권 발권수 1위는 괌이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9월에는 추석 연휴(9~11일)와 대체 휴무일(12일)을 포함해 총 4일의 황금연휴가 있다.

추석에 어디로 갈까…패키지여행은 일본·항공권은 괌 인기
패키지여행 예약률 순위를 보면 1위 일본에 이어 베트남·서유럽·괌·동유럽 순으로 예약률이 높았다.

일본은 5위인 동유럽의 약 4배가 넘는 예약률을 보였다.

같은 기간 출발하는 항공권 발권 수는 괌이 제일 많았으며 그 뒤로 하와이·파리·방콕·LA/사이판 순이었다.

노랑풍선은 "항공권 발권 수를 분석한 결과 대부분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면제하거나 음성확인서 제출 의무를 해제하는 등 방역 조치를 완화한 지역의 인기가 높았다"고 말했다.

이어 "휴양지를 제외한 파리, LA 등 장거리 지역은 출장 또는 유학을 목적으로 한 출국이 증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