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긴, 한국금융솔루션 등 21곳…올 상반기 'KB스타터스'로 선정

KB금융은 올해 상반기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KB스타터스’에 참여할 21곳의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KB금융이 2015년부터 금융권 최초로 운영하고 있는 KB스타터스는 매년 상·하반기마다 혁신 스타트업을 선발하고 성장단계별로 다양한 지원을 해주는 프로그램이다. KB금융은 지난 3월 창업진흥원과 함께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를 희망하는 스타트업을 모집했고, 심사를 통해 이번 KB스타터스를 선발했다.

이번에 KB스타터스로 선발된 21개 스타트업은 로보어드바이저, 대출 등부터 메타버스, 레저, 헬스케어, 교육, 모빌리티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차별화된 비즈니스 모델과 기술력을 갖고 있다.

가령 메타버스 관련 스타트업인 ‘해긴’은 게임을 매개체로 소셜 플랫폼을 운영하는 업체다. 마이데이터 정보를 활용한 조회 및 자산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국금융솔루션’도 이번 KB스타터스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아이와 부모를 대상으로 경제교육 및 진로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교육 스타트업 ‘해피투씨유’도 포함됐다.

KB스타터스로 선정된 기업들은 ▲KB금융 계열사와의 협업 ▲경영 컨설팅 ▲투자 유치 ▲글로벌 진출 ▲채용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고, 서울 강남에 위치한 320평 규모의 스타트업 전용공간에 입주할 수 있다.

KB금융 관계자는 “스타트업 생태계와 상생하고 생활금융 플랫폼을 선도하기 위해 업체들과 다양한 협업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는 금융 분야 외 비금융 분야의 업체도 발굴해 차세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