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LG생활건강
사진=LG생활건강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포켓몬스터(포켓몬) 캐릭터가 생활용품에도 등판했다. 이 한정판으로 자사 다양한 브랜드에서 '포켓몬 에디션' 생활용품을 내놨다.

LG생활건강은 유시몰, 피지오겔 등 자사 생활용품 브랜드를 통해 포장에 포켓몬을 반영한 포켓몬 에디션 제품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대표적으로 피지오겔이 썬케어 제품 3종을 내놨고, 유시몰은 여행용 치약칫솔 세트를 선보였다. 엘라스틴 샴푸와 온더바디 바디워시 등 다양한 브랜드 제품으로 구성한 '미니스 여행용 세트'도 출시됐다. 이들 제품에는 포켓몬 24종 중 1종이 랜덤으로 그려진 포켓몬 트래블 캔 배지가 들어있다.

포켓몬 에디션 제품은 오는 23일 온라인쇼핑몰 G마켓의 '빅스마일 데이' 행사를 통해 출시된다. 이후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다음달 2일부터 전국 대형마트에서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사진=비알코리아
사진=비알코리아
추억의 캐릭터 포켓몬은 지난 2월 SPC삼립이 선보인 포켓몬빵으로 다시 유통가를 달구고 있다. SPC삼립은 1990년대 말 유행한 포켓몬빵을 재출시해 출시 43일 만에 1000만개 넘게 판매했다. 포켓몬 ‘띠부띠부씰(뗐다 붙였다 하는 씰)’이 든 포켓몬빵은 소비자들이 개장 전부터 줄을 서는 '오픈런' 현상과 리세일(재판매)을 부르며 연일 화제를 낳았다. 이후 SPC그룹은 배스킨라빈스, 던킨 등에서도 포켓몬 캐릭터 관련 제품을 선보였다.
사진=비알코리아
사진=비알코리아
포켓몬 캐릭터의 저력은 고가 전자기기에서도 발휘됐다. 삼성전자가 닌텐도와 협업해 판매한 한정판 패키지 '갤럭시 Z 플립 3 포켓몬 에디션'도 완판된 것. 지난달 25일 0시에 출시된 제품은 삼성닷컴에서 약 5분 만에 매진됐고, 삼성전자 공식 교육할인 매장인 갤럭시 캠퍼스 스토어에서는 오후 12시40분께 동이 났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