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G마켓 제공
사진=G마켓 제공
G마켓과 옥션이 자사 최대 할인행사인 '빅스마일데이'를 오는 27일까지 진행한다고 16일 발표했다. 그룹 편입 이후 처음 진행하는 행사인 만큼 신세계그룹의 주요 온·오프라인 유통사도 행사에 참여한다.

올해 빅스마일데이에서 G마켓과 옥션은 할인 혜택을 전년보다 더욱 풍성하게 준비했다. 기존 4일에 1번씩 3장 제공했던 할인 쿠폰을 4장으로 확대했다. 유료 멤버십 서비스 '스마일클럽' 회원은 지인에게 할인쿠폰도 선물할 수 있다.

소비자와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라이브방송도 기존 12회에서 총 16회로 확대 편성했다. 방송에서는 멤버십 혜택을 강화하기 위해 ‘클럽탭’을 신설, 자동차 경품 등 스마일클럽 회원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SSG닷컴은 이 기간 ‘SSG 스마일데이’라는 이름으로 행사를 진행하며 최대 20%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매일 오전 10시와 오후 4시에 한정수량으로 타임딜 행사도 진행한다. 스마일클럽 회원 대상으로 행사 기간 동안 16개 상품 중 1종을 1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행사도 마련했다.

W컨셉은 ‘빅스마일데이 in W컨셉’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매일 오전 10시와 오후 6시에 룰렛 행사를 통해 6종의 쿠폰을 선착순으로 발급한다. 다가오는 여름에 대비해 티셔츠·샌들·슬리퍼 등 여름 패션 상품에 적용할 수 있는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신세계그룹의 오프라인 유통채널 역시 행사에 참여했다. 성수점과 서귀포점은 지난 주말(14~15일) 팝업 스토어를 열고 ‘빅스마일데이’를 알리는 대형 현수막, 포스터를 게시해 매장을 방문하는 소비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마트24는 오는 31일까지 상품명에 ‘빅(BIG)’과 ‘스마일(SMILE)'이 포함된 행사 상품을 제휴카드로 결제 시 24% 할인 판매한다.

이미경 기자 capital@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