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X하이브' LA에 NFT 합작사 세웠다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하이브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 합작 법인을 세웠다.

11일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두나무와 하이브는 올해 초 LA 카운티 샌타모니카에 합작법인 '레벨스'(Levvels)를 설립했다.

양사는 BTS 등을 활용한 대체불가토큰(NFT)과 차세대 분산형 웹 3.0 등 분야에서 함께 사업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두나무 관계자는 "법인 설립을 완료했고 현재는 인력을 채용하고 있다"라며 "구체적인 내용은 양사 협의를 통해 공지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