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5교 건설 청신호…예비타당성 조사대상 선정

인천 송도국제도시와 도심을 연결하는 8개 교량 중 마지막 미개통 교량인 송도5교 건설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9일 열린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에서 송도5교 건설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총사업비가 500억원 이상이면서 국비 지원이 300억원을 넘는 재정사업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해 경제성을 인정받아야 추진할 수 있다.

인천 남동국가산업단지와 송도 11공구를 잇는 송도5교는 길이 1km, 왕복 4차로 규모이며 사업비는 970억원으로 추산된다.

인천경제청은 각종 행정절차와 설계를 2024년까지 마무리한 뒤 2025년 착공해 2029년 준공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