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콘래드서울 그랜드볼룸에서 ‘2022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시상식이 진행됐다.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포럼, 한국경제신문이 주관하는 ‘2022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은 매년 한 해를 이끌어갈 기대되는 브랜드를 소비자조사를 통해 선정하는 브랜드 어워드이다.

2021년 11월 1일부터 11월 12일까지 12일간 진행한 전국 소비자 조사를 통해 각 부문별 1위 브랜드를 ‘2022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으로 선정했다. 20회를 맞은 이번 조사는 한국소비자포럼 홈페이지, 모바일, 유선을 통해 진행하였으며 조사 건수는 2,947,860건을 기록했다.

이날 시상식은 방역지침에 따라 1, 2, 3부로 나눠 진행됐다.



다음은 교육 부문 수상자의 인터뷰이다.

스스로학습시스템 (재능e아카데미 백규태 대표이사)

이렇게 좋은 상과 권위있는 상을 주신 것에 대해, 박성훈 회장님과 임직원을 대표해서 인사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번 수상은, 소비자분들께서 더 좋은 제품을 만들라는 말씀을 하신 것으로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코로나로 인해서 비대면으로도 바뀌고 많은 기술들이 발전을 하고 있어서 저희 스스로학습시스템도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한 에듀테크를 기반으로 새로운 ai 스스로 학습법을 만들고 있습니다. 기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edm유학센터 (안지애 실장)

저희 이디엠에듀케이션은 어학연수 그리고 해외 대학, 대학원, 초중고 유학 등의 유학 컨설팅을 제공하는 업체이고요. 코로나 시기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서 정말 많은 분들이 여전히 저희를 찾아주셨습니다. 저희를 지지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고 믿어주셔서 이렇게 또 12년 연속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을 수상하게 되었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욱더 신뢰하실 수 있는 유학 컨설팅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수박씨닷컴 (조진범 사업본부장)

우선 저희 수박씨닷컴 임직원을 대표해서 이렇게 좋은 상 주신 것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특히 올해 조사부문에 새롭게 추가된 중등인강 부문에서 처음 수상을 하게 되어 더 뜻깊고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계속되는 코로나로 인해, 특히 저희 학생들이 정말 어려운 환경에서 학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학업 격차도 커지고 온·오프 교차 환경에서 비대면 학습이 더욱 중요시되고 있습니다.

저희 수박씨닷컴은 변화된 환경에서 효율적인 학습으로 보다 최상위 학습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튜터링 (장영방 대표)

튜터링은 지금 현재 영어, 중국어 그리고 초등 영어까지 총 150만 명 이상의 학습자들이 학습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소비자분들이 주신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을, 올해까지 3년 수상을 했듯이 앞으로 3년을 넘어서 10년 이상 사랑받는 브랜드와 서비스가 되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습니다.

엘리스 (김재원 대표)

저희는 2015년부터 코딩 교육을 했었던 플랫폼, 엘리스 대표 김재원입니다. 일단 처음 받는 상이라서 매우 감사드리고 공대생으로 받기 가장 어려운 상을 받지 않았나 싶습니다. 당연히 아시겠지만, 코딩이랑 소프트웨어가 필수적인 학문이 됐기 때문에 관련해서 많은 도움이 될 수 있게 하겠습니다.

드라이빙존 (이재은 대표)

우선 20년의 역사와 신뢰도를 바탕으로 한 대한민국의 최고의 어워드 ‘2022년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운전교육 부문 1위로 선정, 실내 운전 연습실 최초 국내 1위를 수상하게 되어 정말 기쁩니다. 또한 무엇보다도 소비자분들이 직접 참여하여 선택해주신 뜻깊은 상을 받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희 드라이빙존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력을 바탕으로, 도로교통 법규에 따른 새로운 운전 연습의 트렌드를 선도해왔습니다. 대한민국 실내 운전 연습실의 대표로 그리고 원조 브랜드로서의 자부심을 갖고 앞으로 운전 시뮬레이터의 기술을 더욱 업그레이드하고 운전 교육 서비스 품질 개선에 더욱 힘쓰겠습니다. 또, 소비자분들의 다양한 기대에 더욱 부응하는 드라이빙존 운전면허가 되겠습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