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스그룹, 데이터 융합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 출범

나이스그룹은 데이터 산업을 선도하기 위해 나이스평가정보와 나이스지니데이타를 중심으로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을 출범한다고 24일 밝혔다.

민간이 주도하는 데이터 융합 협업 체제인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에는 LG유플러스와 농협은행, KB국민카드, 롯데카드, 하나카드, LG전자, 바이브컴퍼니,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등 다양한 업종의 기업들이 참여한다.

나이스평가정보는 자사가 보유 중인 전국민 신용 데이터와 업권별 대표기업의 다양한 데이터를 결합해 대안 신용평가모형을 개선하고 금융 취약계층을 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지표 개발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빅데이터 컨설팅 기업인 나이스지니데이타는 노하우를 바탕으로 데이터 분석 및 컨설팅 업무를 수행한다.

앞으로 온·오프라인과 메타버스의 업종 간 데이터 결합을 통해 고객분석과 마케팅 전략 모델 등 다양한 상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나이스그룹 관계자는 “메타버스 데이터 경제를 선도하기 위해 참여사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