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영동군이 랜드마크로 만들겠다며 영동읍 매천리에 조성 중인 레인보우힐링관광지에 아열대 온실인 '레인보우 식물원'이 준공됐다.

영동군, 레인보우식물원 준공…아열대식물 1만1천여주

23일 영동군에 따르면 이 식물원은 7천900㎡ 터에 건축면적 1천663㎡ 규모이다.

아열대식물 213종 1만1천328그루를 볼 수 있다.

투입된 사업비는 80억원이다.

이 식물원은 관광객들이 아열대식물의 생장 과정을 근거리에서 관찰할 수 있도록 체험형 온실 구조로 만들었다.

군은 이달 말까지 내부 인테리어 작업을 마치고 다음 달 1일부터 무료로 운영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과일의 고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관광명소가 추가됐다"며 "신선한 힐링의 공간을 제공하는 중부지방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